#127 : 새로운 시작

새로운 시작이다.

새로은 곳에서 새로운 사람들과 새로운 일을 하게된다.

그런 만큼 빨리 적응하여 회사와 업무이 녹아들어 나의 역활을 찾고 성과를 내는 것이 첫번째 목표다.

잘 해보자.

잘 하자.

발전된 모습을 스스로 느껴보자.

#126 : 수신자 없는 편지

그때가 좋았지.
그때는 몰랐지.

조금만 더 나를 버리고 너를 생각할 걸.
조금만 더 나와 너를 위해 생각할 걸.

좋아한다고 사랑한다고 더 자주 말할 걸.
너무 힘들다고 위로해 달라고 더 자주 말할 걸.

같이 가자고 함께 가자고 말할 걸.
멀어지지 말자고 떨어지지 말자고 말할 걸.

그때는 왜 몰랐을까.
그때는 왜 그러지 못 했을까.

서로 다른 생각을 가진 만남에
이미 늦어버린 나를 탓한다.

미련이 많이 남아서.
더 사랑해주지 못 해서.

안녕.
안녕.
안녕.

난 아직도 여전히
보고싶다.